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카드뉴스

양의 탈을 쓴 댕댕

 

베들링턴 테리어 [Bedlington Terrier]

 

작은 양을 닮은 외모와 낮게 처친 귀가 온순하고

연약한 느낌을 주지만 외모와는 달리 강한 체력과 끈기를 가졌습니다.

 

에너지가 넘치고 잘 달리는 개의 공통점인

아치형으로 굽은 등과 긴 다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주인에게는 충실하고 순종적이나 어릴 때부터 길들이지 않으면

싸움을 좋아하는 개가 될 수 있습니다.

 

 

 

 

 

최가은 기자 gan12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