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꼬리가 가장 긴 고양이..`44㎝로 기네스 신기록`

2018년 기네스북에 세계에서 가장 꼬리가 긴 집고양이로 오른 시그너스.

 

[노트펫] 꼬리 길이 44㎝의 메인 쿤 고양이가 세계에서 가장 꼬리가 긴 고양이로 기네스 신기록에 올랐다고 지난 8일(현지시간) 미국 피플지(誌)가 AP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기네스 세계신기록 위원회(GWR)가 지난 7일 발표한 63번째 기네스북 2018년판에 은색 메인 쿤 고양이 ‘시그너스’가 세계에서 가장 긴 꼬리를 가진 고양이로 이름을 올렸다.

 

미국 미시간 주(州) 오클랜드 군(郡) 펀데일 시(市)에 사는 집고양이 시그너스는 꼬리 길이 44.66㎝(17.58인치)로, 세계에서 가장 꼬리가 긴 집고양이의 영예를 안았다.

 

시그너스 가족 중에 기네스 신기록을 보유한 고양이가 또 있다고 GWR은 전했다.

 

2018년 기네스북에 가장 키 큰 집고양이로 등재된 아크투러스.

 

사바나 고양이 ‘아크투러스 알데바란 파워스’는 키 48.4㎝(19.05인치)로, 생존 집고양이 중 가장 키 큰 고양이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주인 윌과 로렌은 체중 13.6㎏의 아크투러스가 하루에 사료를 454g(1파운드) 이상 먹어치운다고 전했다. 게다가 큰 키를 이용해서 싱크대 위에 있는 음식들까지 탐한다고 한다.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