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실종 많은 대형견 10종..후각독립심 뛰어나

왼쪽부터 블러드하운드, 블루틱 쿤하운드, 그레이트 피레니즈, 캐타훌라 레오파드. [비즈니스 인사이더 캡처 화면]

 

미국 인터넷신문 비즈니스 인사이더가 지난 4일(현지시간) 미국에서 가장 잘 없어지는 대형견 10종을 소개했다.

 

미국 반려견 위성항법시스템(GPS) 추적기업체 ‘휘슬(Whistle)’이 고객 15만명을 대상으로 실종 신고를 집계해, 실종 신고가 많은 대형견 10종을 선별했다.

 

  • 1. 아나톨리안 셰퍼드(Anatolian Shepherd)

 

터키 대형 사역견 아나톨리안 셰퍼드는 독립심이 강해서, 보통 한 달에 2.13회 실종된다고 한다. 과거 양치기개로 많이 쓰였지만, 요즘에는 경비견으로 활약하고 있다. 힘이 좋고, 후각이 뛰어나며, 빠르다.

 

  • 2. 블러드하운드(Bloodhound)

 

초대형 사냥개 블러드하운드는 한 달에 1.5회 실종된다고 한다. 후각이 뛰어나 추적에 능한 개라서, 범인이나 미아를 추적하는 데 쓰였다.

 

  • 3. 그레이트 피레니즈(Great Pyrenees)

 

초대형 양치기개 그레이트 피레니즈는 피레네산맥에서 가축을 지키거나 썰매를 끌었다. 그레이트 피레니즈도 독립심이 강해서, 한 달에 실종신고가 평균 1.2회 들어온다고 한다.

 

  • 4. 캐타훌라 레오파드(Catahoula Leopard Dog)

 

‘루이지애나 주(州)의 개’ 캐타훌라 레오파드는 한 달에 평균 1.2회 실종된다. 캐타훌라는 인디언 말로, ‘신성한 호수’란 뜻으로, 루이지애나 주 캐타훌라 호수에서 이름을 땄다. 캐타훌라 레오파드는 양치기개, 썰매개로 활약하고 있다.

 

  • 5. 블루틱 쿤하운드(Bluetick Coonhound)

 

대형 사역견 블루틱 쿤하운드는 한 달에 1.2회 실종된다고 한다. 활동적인 기질 탓에 꼭 일이 필요하다. 검고 푸른 반점 때문에 블루틱이란 이름을 얻었다. 후각이 뛰어나고 빠르며, 야행성이다.

 

  • 6. 핏불 믹스(Pit Bull Mix)

 

중형견 핏불 테리어 교배종의 경우에 한 달에 1.2회 실종 신고가 들어온다. 핏불 테리어는 투견으로 유명하지만, 인내심이 강하고 순종적이라고 한다. 강한 체력과 대담한 일면을 가지고 있다.

 

  • 7. 블랙 앤드 탠 쿤하운드(Black and Tan Coonhound)

 

대형 사냥개 블랜 앤드 탠 쿤하운드는 한 달에 1.2회 사라진다. 후각이 예민해서 주로 너구리 사냥에 많이 활약한다. 뛰어난 후각 탓에 낯선 냄새를 쫓아가는 경향이 있어 자주 잃어버린다.

 

  • 8. 벨기에 말리노이즈(Belgian Malinois)

 

중형 양치기개 벨기에 말리노이즈는 한 달에 1.2회 실종된다. 영리하고, 민첩하지만, 공격적인 경향이 있다.

 

  • 9. 세인트 버나드(Saint Bernard)

 

대형 구조견 세인트 버나드도 한 달에 1.2회 없어진다.

 

  • 10. 그레이트 데인(Great Dane)

 

초대형 사역견 그레이트 데인은 자립심이 강해서, 한 달에 1.2회 사라진다고 한다.

 

한편 휘슬은 가장 실종 신고가 적은 견종은 쿠바 태생 애완견 허배너스(Havanese)라고 밝혔다. 허배너스는 순종적이지만, 경계심이 강하다고 한다. 한 달에 평균 0.6회 도망친다고 집계됐다.

 

휘슬 목줄의 무게가 4.5㎏(10파운드) 나가서, 집계 대상에 소형견이 대부분 제외됐다고 휘슬은 설명했다.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