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청주시, 국내 최초 반려동물 암 센터 설립 추진

 

[노트펫] 충북 청주시와 충북대가 국내 최초의 반려동물 암 센터를 설립 등 공동연구개발 지원 업무협약을 5일 체결했다.

 

이 협약을 통해 청주시는 5년 간 이 대학에 12억 원의 연구비를 지원하고 지역 바이오산업 발전을 위한 연계사업을 발굴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충북대 수의대가 지난 4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해외우수연구기관 유치' 공모사업에서 미국 존스홉킨스대학과 공동연구자로 선정된 데 따른 것이다.

 

시 측은 이번 협약으로 선진 반려동물 의학기술을 도입해 국제 공동연구센터를 설립하고, 국내 최초의 반려동물 암센터를 설립하는 등 동북아 반려동물 연구개발(R&D)의 기반을 구축할 계획이다.

 

청주시는 그동안 지역 내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해 오송 첨단의료복합단지, 충북산학융합본부, 융합바이오세라믹소재센터, 오송임상시험센터 등 바이오산업 관련 연구 개발을 지원해 왔다.

 

시 관계자는 "국내 최초의 반려동물 국제공동연구 사업 성공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앞으로 바이오산업 및 정보통신산업 육성을 위한 100억여 원의 연구 개발비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안정연 기자 anjy41@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