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LG유플러스, 업그레이드 펫 IoT 출시

 

LG유플러스가 집에 혼자 있는 반려동물을 보살펴 주는 '반려동물 IoT'를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반려동물 IoT'는 홈CCTV 미니, IoT 플러그, IoT 스위치 등 패키지로 구성된 상품이다.

 

지난해 반려동물을 위한 홈IoT 상품인 홈CCTV '맘카'와 원격급식기 '펫스테이션(petSTATION)'을 선보인 LG유플러스가 업그레이드 된 펫IoT 제품을 출시한 것.

반려동물 IoT는 반려동물 주인이 외출 중에도 집에 홀로 남은 반려동물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폰의 양방향 음성 통화 기능을 활용해 분리불안 증세가 있는 반려동물에게 목소리를 들려줄 수 있고, 밖에서도 반려동물을 위해 집안 조명·에어컨·선풍기·오디오 등을 켜고 끌 수 있다.

특히 홈CCTV 미니는 LG유플러스가 이번에 반려동물 IoT를 선보이면서 새롭게 출시하는 상품으로 △스마트폰으로 영상을 보면서 반려견과 양방향 음성통화 △집 안 사각지대 최소화하는 142도 광각 카메라 △128GB의 SD카드용량 지원으로 최대 50일치의 영상 저장 및 예약 녹화 설정 등이 가능하다.

또 200만 화소의 풀HD급 화질로 최대 4배 디지털 줌을 지원해 침입감지 시간대를 설정 및 예약할 수 있다. 움직임 감지 즉시 문자로 알림을 전송하는 동시에 감지 전후 20초 동안의 영상을 자동으로 'U+ Box 클라우드'에 저장 가능하다.

LG유플러스는 9월 말까지 '반려동물 IoT' 상품에 가입하는 고객에게 풍성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선착순 2000명에게 인터파크 펫 사이트에서 사용할 수 있는 5000원 할인 쿠폰과 LG생활건강의 '시리우스 윌' 정품 사료 체험팩을 증정한다. 또 홈CCTV 미니 가입 시 플러그 또는 스위치와 홈CCTV 미니 캐릭터 액세서리인 토끼 머리띠 1종도 무료로 제공한다.

 

고성필 LG유플러스 IoT 기획담당은 "반려동물이 가족구성원으로 인식되는 시점에 반려동물주들의 걱정을 해소하고 편익을 제공하기 위해 '반려동물 IoT'를 출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송은하 기자 scallion@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