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경기도우미견나눔센터, 500번째 강아지 분양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의 500번째 분양견 '꼬마'가 최근 새 가족을 맞았다.

 

24일 경기도는 '유기견'을 취약계층을 돕는 '도우미견'으로 훈련시키는 경기도 도우미나눔센터에서 설립 4년 만에 총 500마리의 도우미견을 분양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 가족을 맞은 꼬마는 지난 1월 서울 도봉구에서 구조된 유기견으로, 견종은 푸들이다.

 

 

 

당시 '이어폰 줄감개'를 삼켜 위태한 상태로 발견돼 위내 이물질 제거수술을 받은 꼬마는 치료와 훈련과정을 거쳐 안산시에 거주하는 가족의 품에 안기게 됐다.

 

어린 푸들답게 발랄하고 사람의 품에 안기면 조용히 자는 것을 즐길 만큼 사람을 잘 따르는 성격이어서 새로운 가족에게도 큰 사람을 받을 것으로 센터는 기대하고 있다.

 

지난 2013년 3월 화성시에 문을 연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는 그동안 자질 있는 유기견을 도내 유기동물보호소에서 선발해 도우미견으로 훈련시키는 역할을 해 왔다.

 

현재 수의사 1명, 훈련사 4명 등 총 6명이 근무하고 있으며, 청각장애인 보조견, 지체장애인 보조견, 동물매개치료견 등을 장애인, 독거노인, 심리적으로 도움이 필요한 일반인 가정에 무상으로 분양해 왔다.

 

특히 지자체 중에서는 전국 최초로, 다른 장애인 보조견 전문훈련기관과 달리 유기견을 대상으로 훈련을 실시한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여운창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장은 "경기도의 도우미견나눔센터는 유기견에게는 새 생명을 주고, 도움이 필요한 사람에게는 새로운 희망을 주는 차원에서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사람과 동물이 함께하는 반려동물 문화 조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에 대한 봉사호라동 및 입양에 관심 있는 도민은 인터넷 카페(cafe.daum.net/helpdogs) 또는 전화(031-8008-6721~4)로 문의하면 된다.

 

송은하 기자scallion@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