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하마, 재규어와 '한여름밤 동물원 대탐험'

서울대공원 8월 4일~19일 야간 프로그램 운영

 

 

한여름 밤 하마, 재규어, 사막여우 등 야행성 동물을 만나 보는 행사가 열린다.

 

서울대공원은 낮에는 보기 어려운 다양한 야행성 동물과 함께하는 '한여름밤 동물원 대탐험'을 다음 달 4일부터 19일까지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한여름밤 동물원 대탐험은 동물해설사와 함께 동물원을 탐험하며 야행성 동물들이 밤에 활동하는 이유와 먹이 등 생태 설명을 들으며 궁금증을 해결하는 야간 프로그램이다.

 

낮에 활동하는 동물뿐만 아니라 초저녁부터 늦은 밤에 활동을 시작하는 하마, 사막여우, 재규어 같은 야행성 동물들을 볼 수 있다.

 

 

행사는 8월 4일부터 19일까지 금‧토요일마다 총 6회에 걸쳐 진행된다.

 

신청은 오는 25일 14시부터 서울대공원 동물원 홈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마감되며, 초등학생 포함 가족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참가비는 1인 8000원으로 동물원 입장료가 포함된 금액이다.

 

교육 참가자들에겐 교재, 기념품을 제공할 예정이며, 교육 시간은 17시 30분부터 20시까지다.

 

특히, 2회차인 8월 5일 행사에선 한국범보전 기금과 진행하는 호랑이·표범 보전 캠페인을 통해 사라져가는 우리나라 토종동물에 대한 관심과 지식도 키울 수 있다.

 

서울동물원과 한국범보전 기금이 함께 캠페인을 진행하며 우리나라 토종동물에 대한 멸종위기의 심각성을 일깨워주고, 어린이들도 쉽게 멸종위기 동물을 알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송은하 기자 scallion@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