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상냥한 사람들, 플리마켓 '거의_쌔거 전'

 

 

서울 해방촌과 북촌의 길고양이를 돕는 모임인 '상냥한 사람들'이 오는 10일 첫 플리마켓 '거의-쌔거 전'을 연다.

 

상냥한 사람들은 이날 오후 1시부터 7시까지 서울 서대문구 시집서점 '위트 앤 시니컬'에서 길고양이를 돕기 위한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거의-쌔거 전'이라는 명칭은 새것이나 다름없는 물품을 판다는 의미에서 붙였다.

 

수익금 전액은 길고양이를 위해 기부된다.

 

이날 행사는 1부 플리마켓 '거의-쌔거 전'에 이어 2부 야옹다옹 경매 파티로 이어질 예정이다.

 

해방촌 길고양이 사료를 사비로 충당하고 있는 황인숙 시인을 비롯해 지난해 초보 캣맘으로 활동 중이라고 밝힌 배우 임수정, 만화가 재수 등이 경매 물품을 제공했다.

 

송은하 기자 scallion@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