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대구시, 대구대공원 조성 추진

 

 

대구시에 체험․학습형 동물원과 반려동물 테마공원을 포함한 대구대공원이 들어선다.

 

시는 대구대공원 1,879천㎡(568천평)를 시 출자기관인 대구도시공사가 주체가 되는 공영개발 방식으로 2022년까지 개발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대구대공원 동물원은 기존의 달성공원 동물원을 이전, 확대해 조성된다.

 

동물을 전시하는 기존의 동물원과는 달리 관람객이 체험, 학습할 수 있는 테마가 있는 동물원으로 차별화를 둔다.

 

이와 함께 반려동물 테마파크 조성과 추진된다.

  

시는 다른 도시와 차별화되는 체험․학습형 동물원으로 만들어 시민들을 위한 대표적인 힐링공간으로 활용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인근에 대구스타디움, 대구미술관, 간송미술관 등을 연계해 관광 자원화를 이룬다는 계획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에 대구대공원을 대구시 랜드마크가 될 수 있는 아름답고 재미있는 시민여가공간으로 조성하여 대구의 대표적인 관광콘텐츠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송은하 기자 scallion@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