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반려견놀이터에서 살인진드기 무료검사 받으세요'

서울시, 반려견놀이터서 인수공통감염병 6종 무료검사 실시

 

 

서울시내에 설치된 반려견놀이터를 찾는 개들은 살인진드기 등 인수공통감염병에 대한 무료검사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은 24일 서울시수의사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다음달 4월부터 반려견 놀이터를 방문하는 반려견을 대상으로 광견병 등 인수공통감염병 6종에 대한 채혈검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무료채혈검사는 4~6월, 9~11월 등 총 6개월간 월 2회씩 총 12회에 걸쳐 진행된다. 가장 널리 알려진 광견병부터 최근 몇년새 늘고 있는 라임병과 살인진드기로 알려진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브루셀라병, 얼리키아증, 아나플라즈마병에 대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두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반려견 놀이터 인수공통감염병 모니터링' 뿐만 아니라 △동물보건 관련 공동 학술연구 △반려동물 및 인체 감염 예방대책 수립과 정책개발 △국내외 최신 동물보건 관련 연구 자문 및 정보 교류 △각 기관이 주관하는 동물보건 관련 세미나 등 학술활동 등에 대해 협력키로 했다.

 

또 두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현장조사 및 전문 검사능력과 연구 역량을 바탕으로 인수공통감염병 예방 및 도시방역을 위해 함께 노력키로 했다.

 

정권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장은 "반려견과 함께 생활하는 가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상황에서 발생할 수 있는 인수공통감염병 위험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동물보건 향상에도 커다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시는 상암동 월드컵공원과 보라매공원, 광진구 어린이공원 안에 반려견놀이터를 운영하고 있다. 동물등록을 마친 반려견이어야 입장할 수 있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