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벨기에의 자랑 ‘스키퍼키’

[노트펫] 이 아이를 알면 당신도 ‘개덕후’!

 

요즘 우리나라에서도 전에는 보지 못했던 반려견과 반려묘가 눈에 띄기 시작하네요. 드물게 보는 반려동물의 이름을 바로 알아맞히면 어깨가 으쓱해지기도 합니다. 해외에서는 유명하지만 한국에선 좀처럼 보기 힘든 개와 고양이를 다섯 종 씩을 시리즈로 소개합니다.

 

④ 벨기에의 자랑 ‘스키퍼키’

ⓒ노트펫

 

저는 옛날 벨기에의 운하에서 거룻배의 경비를 서거나 쥐를 잡기위해 키우던 스키퍼키라고 합니다. 스키퍼키는 플랑드르어로 ‘작은 선장’을 뜻해요.

 

저는 예외 없이 온몸이 검은색 털로 싸여있는데, 작고 땅딸막한 체구는 밸런스가 잘 잡혀있고 튼튼해 벨기에가 자랑하는 품종의 하나가 되었습니다.

 

성격은 지극히 온순하고 다정하며 주인에게 충성심이 강하고 애정표현이 풍부해요. 생명력이 넘치며 활동적인 저는 운동을 매우 좋아해서 어질리티나 프리스비를 즐기지요.

 

다만 고관절형성부전이 발견되니 상태에 따라서는 너무 심한 운동은 피하는 게 좋아요.

 

저는 호기심이 많아 모든 일에 관심이 있으며 학습능력이 뛰어난데다, 성격이 온순하고 다정다감하여 어린이들과도 잘 어울리므로 가정에서 기르기에 아주 적합한 개랍니다.

박상철 기자 estlight@naver.com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