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라이프 > 뉴스 > 해외
  • 해외

     

주인 선택한 길고양이

가와사키 히나의 다리에 매달린 유기 고양이

 

일본에서 공원을 떠돌던 유기 고양이가 주인을 선택했다고 미국 온라인 매체 보어드판다가 소개했다.

 

일본인 가와사키 히나는 공원을 통해서 집으로 돌아가는 중이었다. 공원에서 꾀죄죄한 고양이 한 마리가 튀어나와서 그의 다리에 매달렸다.

 

히나는 놀라서 고양이를 피해 가던 길을 가려고 했다. 하지만 고양이는 히나를 놓아주지 않았다. 히나가 한 발 한 발 내딛기 힘들 정도로, 고양이는 그를 졸졸 따라다녔다.

 

 

 

평소 고양이를 좋아했던 히나는 마음을 뺏겨버렸다. 그는 상자에 그 고양이를 담아서 집으로 데려갔다. 집에 도착한 고양이는 안도했는지, 바로 잠에 빠졌다.

 

 

 

히나는 고양이에게 ‘벨’이란 이름을 지어줬다. 파란 방울이 달린 하늘색 목줄도 달아줬다. 며칠 뒤에 벨은 히나와 함께 침대에서 자고, 히나가 좋아하는 만화영화를 함께 봤다.

 

2살 넘은 벨은 집에서도 히나가 가는 곳이면 어디든지 졸졸 따라다니며, 변함없는 애정을 보여줬다. 벨의 날 선 눈빛도 부드러워졌다. 

 

히나는 자신이 벨을 선택한 것이 아니라, 벨이 자신을 선택한 덕분에 가족을 얻었다고 기뻐했다.

 

건강해진 벨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