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라이프 > 뉴스 > 국내
  • 국내

     

‘KB 펫(Pet) 신탁’, 가입대상 고양이로 확대

KB국민은행은 22일 그동안 개에게만 적용했던 ‘KB 펫(Pet) 신탁’의 가입대상을 고양이로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KB 펫(Pet) 신탁’은 고객이 은행에 미리 자금을 맡기면 본인 사망 후 은행이 반려동물을 돌봐줄 새로운 부양자에게 반려동물의 보호·관리에 필요한 자금을 지급하는 금융상품이다.

 

이 상품은 지난달 19일 KB국민은행이 국내 최초로 선보인 바 있다. 가입대상 반려동물이 종전에는 개로 한정됐지만 이번에 고양이로까지 확대했다.

 

가입대상은 만 19세 이상의 개인으로 일시금을 맡기는 경우 2백만 원 이상, 월적립식인 경우에는 1만 원 이상이면 가입이 가능하다. 납입 최고한도는 1천만 원이다.

 

KB국민은행은 또 가입할 때 기존에는 동물등록증 제출이 필수였지만, 위탁자가 사망 전까지만 동물등록증을 은행에 제출하면 되도록 가입 편의성도 높였다.

 

KB국민은행 신탁부 관계자는 “지난달 펫 신탁 출시 이후 가입대상 확대를 비롯해 가입절차 간소화, 반려동물 보호·관리의 강화 필요성에 대한 고객 수요와 의견을 반영해 상품을 개선했다”고 말했다.

김건희 기자 com@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