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라이프 > 뉴스 > 국내
  • 국내

     

서울시, ‘야생동물 구조‧관리센터’ 만든다

서울시는 13일 야생동물 구조·치료 및 질병연구 등을 위해 서울대학교와 함께 '서울시 야생동물 구조·관리센터'를 설치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시는 센터건립 및 운영에 대한 재정 및 행정을 지원하며, 서울대는 민간보조사업자로서 실질적인 구조센터 설치 및 운영을 맡게 된다.


공개모집을 거쳐 선정된 서울대는 서울시와 환경부의 지원으로 서울대 수의과대학 동물병원을 야생동물 구조․치료 등이 적합한 ‘야생동물 구조․관리센터’ 로 리모델링 할 계획이다.


또한 야생동물 구조차량, 진료 및 포획장비 등을 갖추고, 수의사 등의 전문 인력을 배치하여 2017년 상반기부터 본격 운영한다.
 

'야생동물 구조․관리센터' 는 각종 야생동물의 사고, 질병, 건물 충돌, 둥지 이탈 등 조난과 그 밖의 부상당한 야생동물을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구조․치료를 할 수 있는 시설이다.

  
특히, 서울대가 보유하고 있는 연구개발 기능과 야생동물 유전자원은행 등을 활용하여 세계적인 야생동물 보전센터로 발돋음하고, 전문 수의사를 양성, 배출하는 등 야생동물 구조․치료 선진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광빈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서울시 야생동물 구조·관리센터’ 설치가 완료되면 서울 도심에서도 인간과 동물이 건강하게 공존할 수 있는 환경이 구축되어 “생물다양성 도시, 서울” 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으로 본다’ 라고 말했다.

김건희 기자 com@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