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금개구리 500마리 추가 방사

경기도농업기술원이 인공 사육한 금개구리 500마리를 추가 방사했다.

 

29일 농기원에 따르면 지난 5월 임진강평화습지원에 2년생 500마리를 방사한 이후 모니터링한 결과, 처음 방사한 연못을 포함해 인근 세 개의 연못으로 영역을 넓힌 것이 확인됐다.

 

이에 따라 농기원은 금개구리의 완전한 정착을 도모하기 위해 이날 인공 사육한 1년생 500마리를 추가 방사한 것이다.

 

ⓒ노트펫  <사진출처 : 경기도농업기술원>

 

금개구리는 3~4년생이 되면 생식능력을 갖는데, 올 겨울 월동하고 이르면 내년 산란이 기대되며, 월동과 산란이 확인되면 완전히 정착한 것으로 판단한다. 금개구리의 수명은 7년 정도이다.

 

금개구리는 환경부에서 지정한 멸종위기 양서파충류 7종 중 하나로 눈 뒤에서부터 등면 양쪽에 금색의 두 줄이 뚜렷이 있어서 금개구리라 부른다. 우리나라 고유종으로 ‘Korean golden frog’라는 영문 명칭이 있다. 

김건희 기자 com@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